제목 : 비발디 스키장 / 박종희 작 등록일 : 2012-04-05    조회: 387
작성자 : 박종희 첨부파일:

      비발디 스키장 ~ 박종희 눈 덮인 하얀 비탈에 혼을 적시는 길을 낸다. 2010년의 달력을 떼어내고 2011년의 달력을 걸고 지칠 줄 모르는 활강의 짜릿함 사람들은 왜 모르나 가르치고, 타는 재미에 빠져 진종일 스키를 애무하지 곳곳에 도사린 위험 처참한 사고 연발로 겁을 주더니 종래 나를 손들게 해 하늘이 나를 용서 했으리, 도전했던 날 보드의 강한 추돌로 널브러졌구나. 의사도, 변호사도 나를 구하지 못해 평생 즐기려던 설원(雪原)을 떠났지 원치 않는 자숙의 경지에 꿇어앉아 백야에 백조 되어 날던 *비발디 아련히 떠오르는 환상에 웃는다. *비발디-강원도 스키장 명칭


   덧글 : 0 (다시읽기)
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
502 2012년 계성FC 전지훈련(천렵) 신창철 2012-08-27 372
501 계성문학 회원 봄나들이 김창수 2012-04-13 543
500 계성동문축구회(계성OB) 창립35주년 기념행사대회. 정만현 2012-04-11 422
499 비발디 스키장 / 박종희 작 박종희 2012-04-05 387
498 청라언덕에 봄이 오다 김창수 2012-03-01 448
497 겨울 한때 ~ 박종희 詩 박종희 2012-02-23 403
496 2012년 총동창회 체육대회 춘계마라톤대회공고 및 참.. 서관호 2012-02-07 484
495 홈페이지 수정사항입니다. 관리자 2012-01-30 493
494 파란만장 바다 사이버 사진전 김창수 2011-12-31 722
493 바다는 원초적 마음의 고향인가! 김창수 2011-12-31 430

[ 1 ] [ 2 ] [ 3 ] 4 [ 5 ] [ 6 ] [ 7 ] [ 8 ] [ 9 ] [ 10 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