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목 : 유영준(58회) 작 사랑의 일기1 등록일 : 2005-07-24    조회: 562
작성자 : 유영준 첨부파일:


약창(藥窓)에서 푸른 꿈을 꾸며 환자의 고통을 덜어 내는 한 여인이 있었습니다


좋은 상대를 만나 남들이 부러워 할 정도로 서

로는 사랑을 꽃 피우기 시작 하였지요



입안의 음식도 서로 꺼내 먹어면서 맛있는 초콜렛이나 양갱도 서로 먹여줬지요


드디어 아래와 같은 주례사가 있었지요

두분의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


언제나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서로 이해하며


즐거운 신혼생활 잘 보내시고 소중한 추억을 마니마니


아들 딸 잘 놓으시고 복 마니 마니


그리고 돈도 머니머니


검은 머리가 파뿌리 되도록...


봄 이면 기차 타고 소풍을 가고


그 어느 여름날 너희들은 물고기도 잡으며 물놀이도 하고 수영도 했었지


"초가을 들녘을 따라 놀이 동산도 다녀 왔었지"


"그 언젠가 크리스마스 저녁 귀여운 너희들을 보면서 얼마나 행복 해 했는 지 몰랐단다"


너희들의 재롱과 귀여움은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어린천사 그 자체 였단다



아빠 엄만 너희들을 "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"는 말 처럼 키웠단다



   덧글 : 0 (다시읽기)
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
352 말아톤 자동차 유영준 2005-08-17 732
351 옛생각/조영남 김은홍 2005-08-13 683
350 사진으로 보는 설악산 기획 산행기 허종철 2005-08-03 676
349 수우내야 ! 수우내야 ! 유영준 2005-07-26 667
348 사랑의 일기3 유영준 2005-07-24 596
347 유영준 작 사랑의 일기2 유영준 2005-07-24 567
346 유영준(58회) 작 사랑의 일기1 유영준 2005-07-24 562
345 신의 선물 김은홍 2005-07-13 555
344 추억의 여우들 [1] 김은홍 2005-07-13 654
343 ′계성마라톤회′ (계마회) 둥지를 틀다. 허종식 2005-06-21 562

[ 11 ] [ 12 ] [ 13 ] [ 14 ] [ 15 ] [ 16 ] [ 17 ] [ 18 ] 19 [ 20 ]